뚜레쥬르,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 가동… 질적1위 본격화
뚜레쥬르,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 가동… 질적1위 본격화
  • 김윤희 기자
  • 승인 2011.08.03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푸드빌(대표 김의열)이 운영하는 뚜레쥬르(www.tlj.co.kr)가 가맹점(주)과의 상생 및 소통을 촉진하는 제도로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마련해 본격 가동한다.

뚜레쥬르는 “지난해 하반기 무리한 출점을 자제하고 점주와 고객 가치 실현에 더욱 집중하겠다는 신BI(브랜드아이덴티티)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며 “새로운 BI는 베이커리의 기본에 더욱 충실하고 정통 유럽 스타일의 ‘건강빵’을 통해 고객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서겠다는 진정성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설명했다.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에 따르면 앞으로 신제품의 20%는 고객을 일선에서 접촉하고 있는 가맹점주가 제안한 아이디어 기반으로 출시된다. 이를 위해 가맹점주가 제안할 수 있는 온라인게시판(CoP)이 최근 개설됐으며 향후 가맹점주는 신제품 외에도 다양한 제안 활동을 전개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일정 자격 요건을 갖춘 가맹점에 대해 인테리어 비용을 지원하는 등 상생펀드를 조성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앞서 가맹점주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기 위한 사이버 공간을 마련한 데서 더 나아가 오프라인 모임도 확대된다. 우선 오는 8월 16일부터 11월까지 1000여 가맹점주가 순차적으로(매주 화,수,목,금) 본사에 초청돼 경영진과 간담회를 갖고 성공사례를 공유하고 운영 개선을 논의한다. 이 모임은 가맹점 교육도 겸하게 된다. 이와 별도로 11월 중으로는 전국의 1400여 가맹점주가 한 자리에 모여 뚜레쥬르의 사업전략을 공유하고 한 가족으로서 파트너십도 나누게 될 예정이다. 뚜레쥬르는 최근 CJ의 외식 브랜드가 한 곳(쌍림동 CJ제일제당센터 내)에 모여있는 CJ푸드월드 개관식에 가맹점주를 초청한 바 있다.

뚜레쥬르는 이와 함께 CJ 임직원이 누리는 혜택을 가맹점주도 공유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CJ의 다양한 브랜드를 가맹점주도 즐길 수 있도록 쿠폰 등을 통해 할인혜택을 누릴 수 있게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외에도 우수실적 및 장기운영 가맹점주에게는 콘도 이용, 건강검진 등도 제공될 예정이며 특히 가맹점주의 자녀 및 추천직원(아르바이트)를 위해 공연 및 체험활동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혜택 지원 등도 포함될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에 앞서 뚜레쥬르는 가맹점의 상권보호를 위해 계약 시 상권 영역을 설정하는 등 가맹점의 권익보호 및 지원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전개해 온 바 있다.

이번 뚜레쥬르의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은 무분별한 외형확장보다는 점주와 고객 가치 기반 아래 경쟁우위 확보에 주력하자는 ‘질적 1위’ 전략의 구체적인 실행방안의 일환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질적1위란 CJ가 추구하는 최초, 최고, 차별화의 온리원(ONLYONE) 정신과 일맥상통한다”며 “외형보다 내실을 지향해 궁극적으로 진정한 의미의 일등주의를 실현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뚜레쥬르는 내수 시장에서 ‘가맹점 동반성장 프로그램’ 가동을 통한 점주와 고객가치를 실현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베트남 1위 베이커리 기업의 성공사례를 동남아로 확대하고 기 진출지역인 미국, 중국에서도 사업을 안정화 및 강화시켜 나간다는 방침이다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