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 생각] 국민 43.4% "데이터요금제, 통신비 절감 효과 없어"
[국민의 생각] 국민 43.4% "데이터요금제, 통신비 절감 효과 없어"
  • 데일리팝·불만닷컴 공동취재팀
  • 승인 2015.06.15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데일리팝과 불만닷컴의 여론조사 결과 '데이터 중심 요금제'가 통신비 절감 효과를 주지 못한다는 결과가 나왔다.

[2015 국민의 생각] '데이터 중심 요금제'에 대해 ①
 
최근 SKT, KT, LGU+ 이동통신 3사가 출시한 '데이터 중심 요금제'에 대해 국민 43.4%는 통신비 절감 효과가 없다고 전했다. 게다가 통신비 절감 효과가 있는지 '잘 모르겠다'는 의견 36.9%까지 더하면 국민 80.3%가 부정적 의견이다.

데이터 중심 요금제는 음성·문자를 무제한으로 제공하고 데이터 양을 선택해 요금제를 선택하는 것이 골자이다.

지난달 출시 이후 가입자 300만명 고지를 목전에 둔 데이터 중심 요금제는 이 같은 파급력을 자랑하고 있지만, 일부에서는 업체들이 홍보하는 것처럼 통신비 절감 효과는 주지 못한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스마트폰이 대량 보급되면서 이용자들의 데이터 사용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데이터 위주로 이용자들은 오히려 통신비가 증가할 수 있다.

데일리팝과 불만닷컴의 의뢰로 여론조사전문기관 폴랩코리아에서 지난 11~12일 실시한 '데이터 중심 요금제'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에 따르면 43.3%가 데이터 중심 요금제가 통신비 절감에 '효과가 없다'고 답변했으며, 36.9%는 '잘 모르겠다', 19.7%가 '효과가 있다'고 답했다.

또 통신 절감 효과를 누리기 위해 어떤 항목의 비용인하가 필요한 지에 대한 질문에는 '기본료'를 인하해야 한다는 의견이 38.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잘 모르겠다'가 24.5%, '데이터' 20.2%, '위약금' 12.8% 등 순이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유효 표본은 1,017명으로, 유선전화 ARS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응답률은 2.48%,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07%p이다.

(데일리팝·불만닷컴 공동취재팀)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