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GOGO] 일본 편의점, 'NB상품' 보다 'PB상품' 비율이 높은 이유
[편의점GOGO] 일본 편의점, 'NB상품' 보다 'PB상품' 비율이 높은 이유
  • 오정희, 이다경 기자
  • 승인 2017.08.01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편의점에 가본 적이 있는 사람이라면 내셔널 브랜드(제조업자에 의해 소유된 브랜드·NB)에서 만든 제품 보다 편의점에서 오리지널 프라이빗 브랜드(PB) 상품의 비중이 높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을 것이다.

어떤 연유로 일본의 편의점 업계는 특정 브랜드에서 전문적인 제품 보다 PB상품에 집중하고 있는 것일까?

PB제품이라고 하더라도 실제로 편의점 회사에서 제품을 제작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PB제품을 제작의 대다수는 대형 브랜드 NB업체로, 편의점에서는 상품을 기획하고 대량으로 사들임으로써 수요를 발생·충족시키고 있다.

이 같은 상황 때문인지 PB제품의 실제 매상의 총 이익률은 NB상품보다 7~8% 높다.

(사진출처=뉴시스)

(데일리팝=기획·오정희 / 그래픽·이다경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