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I정보] 한국보다 해외에서 히트 친 제품 11가지
[TMI정보] 한국보다 해외에서 히트 친 제품 11가지
  • 권소미, 홍원희
  • 승인 2019.03.12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에서 절찬리 판매중인 한국제품 해외시장에서 성공을 거둔 한국제품 에디터가 궁금해서 알아본 정보

1.호미 

2018년 미국 온라인 쇼핑 사이트 ‘아마존’에서  한국산 농기구 ‘호미’가 대히트를 쳤어.
가드닝 부문 top2에 오르는 성적을 이루었어. 심지어 국내에선 4000원 가량인 호미가 해외에서는 1만6000원에서 2만8000원 사이로 국내보다 훨씬 비싸게 팔렸다고 해. 
그 원인은 ‘홈 가드닝’이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덤불을 베는데 호미만한 제품이 없다는 상품평이 쏟아져 내리면서 시작되었데. 
우리 농기구 정말 자랑스럽지?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2.박카스
현재 캄보디아 수입음료시장에서 2위를 차지하고 있는 한국, 일등공신은 바로 ‘박카스’ 
캄보디아 국민 하루일당이 6000원인데 반해 한 병 700원은 비싼 편이지만 피로회복이라는 광고 타이틀이 먹히면서 서로에게 힘내라고 사주는 문화가 자리 잡으며 캄보디아 내에서 붐이 일어났어.  
현재진행형 판매 고공행진을 달성중이래

(사진= 박카스 공식 홈페이지)

3. 메로나 

브라질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메로나
개당 2500원이라는 가격에 현지 밥 한 끼와 맞먹는 가격이지만 고급 아이스크림으로 이미지 메이킹에 성공해 메로나만 파는 팝업스토어에는 늘 길게 줄이 지어져 있데.
일부 고급 레스토랑에선 디저트로 나올 정도라니 그 인기가 새삼 놀랍지?

(사진=빙그레 공식 홈페이지)

4. 도시락 라면

우리나라에선 전통적인 느낌이 강한 도시락 라면이지만 러시아에선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하지? 
90년대 러시아와 부산을 오가던 상인들이 팔도 도시락을 챙겨 먹으면서 러시아 전역에 퍼지게 되었어. 그 후 도시락 라면에 마요네즈를 뿌려 먹으며 매서운 추위를 이겨내는 간편한 음식으로 대중화 되었다고 해.
특히 현재엔 시베리아 횡단철도 이용자들의 필수품이 되었다는 사실!
그 덕분에 팔도는 러시아에서만 2억 달러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사진= 팔도 공식 홈페이지)

5. 고래밥

고래밥 전체 매출의 80%를 담당하고 있는 나라가 바로 ‘중국’이라는 사실 알아?
‘중국에는 물고기가 많다’라는 중국속담을 이용해 힘을 내라는 메시지를 전하면서 부모와 아이들에게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는 중이래.
그에 발맞춰 토마토, 해조류맛 등을 중국에서 출시하며 현지화에 더욱 힘쓰고 있다고 하더라구.

(사진= 오리온 공식 홈페이지)
 
6. 스파우트 껌

스파우트 껌이 뭐야? 라고 생각한 사람들 분명 있을 거야.
현재 중동지역에서 40년간 스테디셀러 상품으로 사랑받고 있는 우리 껌이라구. 씹을 때 베어 나오는 시럼이 매력적인 제품이지. 연매출 500만 달러 이상 올리고 있는 수출 효자 상품이야.

(사진= k-linkbahrain 공식 홈페이지)

7. 초코파이

우리나라에서도 꾸준게 사랑받고 있는 제품이지만 러시아와 베트남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래.
러시아에서는 초코케이크와 커피를 마시는 문화가 있는데 초코파이가 이 자리를 대체하고 있다는 소식도 들리더라구.
거기다 베트남에선 제사상에 초코파이가 올라가기도 한다니 그 인기가 엄청나지? 번외지만 인도에서는 롯데 초코파이가 점유율 90%를 차지하면서 원조인 오리온보다 잘 나간다는 사실!   

(사진= 오리온 공식 홈페이지)

8. 김

우리나라에선 밥반찬이지만 일본과 태국, 그리고 미국에서 간식으로 인기가 드높은 제품이야.
한국으로 여행 온 사람들의 손에 꼭 쥐어져서 가는 편이래. 외국인 친구 많은 사람은 선물로 딱 이겠지?

(사진=비비고 공식 홈페이지)

10. 비비고 만두

우리나라에서도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만큼 미국에서도 그 위상이 높아.
현재 미국에서 연매출 1000억원을 달성하며 웰빙 간식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누리는 중이지.

(사진= 비비고 공식 홈페이지)

11. 불닭볶음면

우리나라에서도 특유의 맛있게 매운맛으로 계속해서 히트를 치고 있는 상품이지?   
현재 중국에서도 맛있게 매운맛으로 판매 고공행진을 이루고 있는 중이라고 하더라구. 
재구매율 또한 높아서 이 인기는 계속될 전망이래! 

(사진=삼양 공식 홈페이지)

 

(데일리팝=권소미 에디터, 홍원희 디자이너)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