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5주기, 안산서 추모 행사...文대통령 "늘 기억하고 있다"
세월호 5주기, 안산서 추모 행사...文대통령 "늘 기억하고 있다"
  • 임은주
  • 승인 2019.04.16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대규모 추모 행사가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 열린다.기억식은 오후 3시 안산시 전역에 1분간 울리는 희생자 추모사이렌으로 시작된다.

4월 16일 안산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 사단법인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위원장 장훈)와 4.16재단(이사장 김정헌)이 공동 주관하고, 교육부·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경기도·경기도교육청·안산시가 지원하는 기억식이 열린다.

이날 추모 행사에는 유가족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이재명 경기지사, 이재정 도 교육감, 윤화섭 안산시장, 각 정당 대표 및 국회의원, 시민 등 5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참석자들은 당시 참사로 희생된 261명의 단원고 학생 및 교사를 추모하고, 안전사회를 염원할 예정이다.

기억식은 오후 3시 안산시 전역에 1분간 울리는 추모사이렌을 시작으로 희생자 추모 묵념, 유 부총리와 장훈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위원장 등의 추도사, 기억 공연, 추도시 낭송, 기억 영상, 기억편지 낭송, 기억 합창 순으로 진행된다.

단원고에서도 학생회 주관으로 이날 오전 내내 다양한 추모행사를 갖는다.학생들은 학급별로 추모 엽서와 노란 리본을 만들며 선배들을 기억하는 시간을 갖는다.희망하는 학생과 학부모 등에 한해 오전 10시 학교 단원관에서 '5주기 세월호참사 추모 행사'도 진행되며 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 영상 상영과, 유족 간담회를 진행한다.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캡처)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캡처)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세월호 5주기다.늘 기억하고 있다. 다시는 같은 비극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되새긴다"며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은 철저히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세월호를 가슴에 간직한 평범한 사람들이 세상을 바꾸고 있다"며 "아이들을 기억하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정부의 다짐은 반드시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뿐 아니라 유명 배우들, 일반인들도 이날 SNS 추모 운동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세월호 참사 미수습자 다섯 명도 꼭 기억하자는 의견이다. 당시 단원고 2학년이었던 남현철ㆍ박영인군, 단원고 교사 양승진씨, 제주로 이사하는 길이었던 부자 권재근씨, 혁규군도 함께 기억하자며 이들의 분향소 사진 게시물이 공유되고 있다.

(데일리팝=임은주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