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들의 상품구입 행태로 보는 유통시장의 '메가 트렌드'는?
소비자들의 상품구입 행태로 보는 유통시장의 '메가 트렌드'는?
  • 오정희
  • 승인 2019.05.14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티이미지뱅크

 

경기침체와 미세먼지 등의 영향으로 소비자의 지출에 변화가 생겼고 쇼핑 채널로는 온라인의 질주가 계속될 것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컨슈머인사이트는 5월 9일 2017년과 2018년 수집한 자료(3만 9500명)를 중심으로 분석한 '상품구입 행태 및 변화 추적조사' 리포트를 발표했다. 

리포트에 따르면 소비자는 쇼핑 지출을 억제하려하나, 실제 지출은 증가했다고 느끼고 있었다. 지난 1년간(2018년) 평소에 비해 쇼핑비를 '더 지출했다'는 응답은 41.6%였으며, 분기별로 증가하는 경향이다. 20~30대는 '더 지출했다'가 51.2%로 높았고 50대 이상은 30.8%로 낮았다. 쇼핑 비용의 증가 인식은 쇼핑량 보다는 물가 상승과 관련되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상품구입은 경기침체와 미세먼지 등의 영향으로 소비의 중심이 집밖에서 집안으로 옮겨갔다. 건강식품(▲2.0%포인트)·식품/음료(▲1.3%포인트)·문화/디지털 컨텐츠(▲1.1%포인트)·가전/디지털 기기(▲0.5%포인트) 등 가정 내 소비 상품(식품/음료·문화/디지털 컨텐츠 등)의 구입은 전년 동분기(2017년 4분기) 대비 증가한 반면에 외출 및 야외활동 관련 지출(의류/잡화·여행 등)은 감소했다. 

가정 내 소비는 상품의 종류뿐 아니라 채널에도 영향을 주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 쇼핑으로의 이동이 가속화되고 있다. 구입한 상품의 온·오프라인 비중을 보면 식품/음료를 제외한 모든 상품에서 온라인 비중이 더 높았다.

한편 온라인 쇼핑의 질주는 계속되어 오프라인과의 격차는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향후 쇼핑비 지출이 온라인에서 '더 늘 것'이라는 응답이 36.2%로 오프라인에서 '더 늘것'(8.9%)의 약 4배에 달했다. 

온라인 채널의 리더는 오픈마켓이 78.2%로 1위였고, 그 뒤를 소셜커머스가 쫓고 있다. 소셜커머스는 빠른 배송과 저렴한 가격을 무기로 20~30대의 호응을 얻고 있으며, 1위 오픈마켓과 아직 차이가 있으나 상승세가 만만치 않다. 

모바일 쇼핑 시대의 도래도 눈여겨봐야 할 변화다. 온라인 쇼핑에서 모바일 이용률은 55.4%로 PC를 크게 앞서며 멀지 않아 시장을 석권할 기세를 보였다. 모바일의 득세는 20~30대 여성과 소셜커머스가 이끌고 있다. 결제는 카드가 대세지만 간편결제로 넘어가고 있으며, 온라인에서 카드 이용률은 68.6%로 간편결제(20.7%)를 크게 앞서고 있다. 

 

(자료=컨슈머인사이트 '2018 유통시장 메가 트렌드')

(데일리팝=오정희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