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1 시리즈 공개...트리플카메라 탑재 '동영상 촬영·편집'강화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공개...트리플카메라 탑재 '동영상 촬영·편집'강화
  • 임은주
  • 승인 2019.09.11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공개 '트리플카메라' 탑재 (사진=애플 홈페이지)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공개 '트리플카메라' 탑재 (사진=애플 홈페이지)

애플이 트리플 카메라가 장착된 아이폰 신제품 '아이폰11' 시리즈를 발표했다. 이로 인해 사진과 동영상 촬영·편집 기능이 대폭 강화됐다.

9월 10일(현지시간) 애플은 미국 캘리포니아의 스티브잡스 극장에서 신제품 출시 행사를 갖고, 자사 제품 중 처음으로 트리플 카메라가 장착된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를 공개했다.

아이폰11 시리즈에 장착된 트리플 카메라는 1200만 화소 광각, 망원, 초광각 카메라로, 초광각 카메라는 120도 시야각을 지원해 4배 더 넓은 장면을 포착할 수 있다. 망원 카메라는 기존의 아이폰XS보다 40% 많은 양의 빛을 받아들인다.

또 셔터 버튼을 길게 누르면 사진을 찍다가 동영상 촬영으로 한번에 전환할 수 있는 기능도 도입됐다. 동영상도 4K (초고해상도,UHD) 촬영을 지원하며 동영상 편집이 강화돼 화면 돌리기나 잘라내기, 노출 증가, 필터 적용 같은 효과를 즉석에서 줄 수 있어 초보자도 전문가급의 동영상 결과물을 만들 수 있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2배 광학 줌을 제공해 어두운 밤이나 은은한 조명의 레스토랑에서 촬영할 수 있는 야간 모드도 도입했다. 또 저전력 설계로 처리 성능은 20∼30% 높이면서 전력 소모는 30∼40% 절감했고 배터리 성능도 향상시켰다. 아이폰 11 프로는 사용 시간이 기존 아이폰 XS보다 4시간, 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아이폰 XS 맥스보다 5시간 늘었다.

(사진=애플 홈페이지)
(사진=애플 홈페이지)

아이폰 11 시리즈는 삼성전자·LG전자의 최신 스마트폰과 달리 5G를 지원하지 않는다. 애플은 아이폰XS, 아이폰XS맥스를 단종할 계획이다.

가격은 아이폰 11은 99만원부터, 아이폰 11 프로는 139만원부터, 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155만원부터 시작하는 것으로 책정됐다

한편, 트리플 카메라 스마트폰은 지난해 초 중국 화웨이를 필두로 삼성전자, LG전자 등이 뛰어들었다. 구글도 올 하반기 신제품 픽셀 4를 내달 공개하면서 트리플 카메라를 채택할 전망으로 알려졌다.

(데일리팝=임은주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