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지보단과 '피부 미생물' 생태계 연구 협약 체결
아모레퍼시픽, 지보단과 '피부 미생물' 생태계 연구 협약 체결
  • 정단비
  • 승인 2019.10.07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글로벌 기능성 원료 업체 지보단(Givaudan)과 피부 미생물(skin microbiome) 공동연구 프로젝트를 위한 협약(Joint Development Agreement)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10월 4일, 프랑스 아르장퇴유(Argenteuil )에 위치한 지보단의 유럽 크리에이티브 센터(European Creative Center)에서 열렸다. 지보단은 식향·향료·기능성 원료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서 피부 미생물 분야에서 독보적인 회사이다.

최근 화장품 업계에서도 인체에 서식하는 미생물과 그 유전정보를 일컫는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에 주목하고 있으며, 피부 및 장내 유익균에 대한 연구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과 지보단이 함께하는 이번 공동연구는 한국과 프랑스 여성의 피부 미생물(skin microbiome) 생태계에 관한 것으로, 이를 통해 피부를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을 찾을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과 '지보단 액티브 뷰티(Givaudan Active Beauty)'의 '응용 미생물군체학 연구소(Applied Microbiomics Center of Excellence)'가 공동으로 해당 프로젝트를 담당한다.

1895년 설립된 지보단은 글로벌 향료 업계 시장점유율 1위 업체로, 화장품 기능성 원료 사업부인 '지보단 액티브 뷰티(Givaudan Active Beauty)'를 통해 새로운 화장품 원료 개발을 위한 연구도 지속해서 이어오고 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1997년부터 미생물을 포함한 피부 및 두피, 모발의 특성에 관해 국내외에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해왔으며, 2008년에는 아이오페 등의 브랜드에서 피부 미생물 연구결과를 활용한 화장품을 출시한 바 있다. 

2017년에는 두피 및 피부 미생물 연구 결과를 국제학술지 '익스페리멘털 더마톨로지(Experimental dermatology)'에 공개했고, 2018년에는 중국 여성의 피부 미생물 생태계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도시화 정도와 피부 질환 발생 간 연구 결과를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어드밴시스(Science Advances)'를 통해 발표하기도 했다. 

 

(데일리팝=정단비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