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단신] KB국민은행·우리은행·KEB하나은행 外
[금융 단신] KB국민은행·우리은행·KEB하나은행 外
  • 이예리
  • 승인 2019.10.1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 '대한민국 최우수 PB은행' 및 '대한민국 최우수 신탁연금상품' 부문 수상 

KB국민은행은 10월 16일, 글로벌 금융전문지인 아시안뱅커(The Asian Banker)誌가 주관한 '엑셀런스 인 리테일 파이낸셜 서비스 어워즈(The Excellence in Retail Financial Services Awards) 2019'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PB(Private Banking)은행' 및 '대한민국 최우수 신탁연금상품'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 PB부문은 프라이빗 뱅킹 브랜드인 'GOLD&WISE (골드앤와이즈)'를 내세워 '지혜로운 자산관리'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전국적으로 21개 PB센터를 운영 중이다. 지난 9월 30일에 개설한 삼성동PB센터를 비롯해 현재 모든 PB센터가 은행–증권 복합점포로 운영되고 있으며, PB센터 외에도 49개의 WM복합점포에서 은행과 증권의 협업을 통해 고객의 투자성향과 니즈에 맞는 최적의 종합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KB국민은행 신탁본부는 고령화–저성장 시대에 맞는 'ELT 주가연계신탁'상품 공급을 통해 고객의 자산증식 니즈를 충족시키며 국내 금전신탁 부문에서 시장점유율 1위를 수성하고 있다. 특히 ▲선진적인 신탁운용시스템 구축 ▲금융소비자보호를 위해 상품 출시 전 엄격한 심사과정을 마친 상품 라인업 구성 등을 통해 시장상황과 고객별 투자성향에 맞는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 

 

우리은행, 고객중심 자산관리 혁신방안 발표

우리은행은 독일금리연계 DLF와 관련하여 고객들에게 다시 한번 사과하고, 적극적인 피해보상 노력과 함께 재발방지를 위해 고객중심으로 자산관리체계를 혁신하겠다고 10월 16일 밝혔다.

먼저, 독일 DLF 문제의 원만한 해결을 위해 앞으로 있을 금감원 분쟁조정위원회의 조정결정을 존중하고, 조속한 배상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또한, 고객신뢰 회복과 고객중심의 자산관리체계를 실현하기 위해 상품선정, 판매, 사후관리 전 과정에 걸쳐 영업체계를 혁신하고, 인프라·영업문화·KPI를 고객중심으로 전면 개편하는 등 각 부문별 세밀한 '핀셋 혁신'을 추진하기로 하였다.

 

KEB하나은행, 사회구조 변화에 맞춘 '인생동반자신탁' 출시

KEB하나은행은 최근 사회구조 및 가정환경 변화 속에서 발생하는 상속과 관련한 다양한 고민 해결을 위해 '인생동반자신탁'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인생동반자신탁'은 법정상속인이 아니더라도 생전 계약을 통해 제3자에게 사후 재산을 전할 수 있는 신탁이다.

이를 통해 초고령화·이혼 및 재혼 증가·황혼이혼 증가 등 변화하는 가정환경 속에서 사후의 법정상속 만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상속과 관련한 다양한 고민을 생전에 손님의 니즈에 맞춰 미리 설계가 가능해진다.

 

NH농협은행, 올원뱅크 프리미엄(Free-mium) 출석체크 이벤트 실시

NH농협은행은 10월 15일부터 2020년 7월 31일까지 매월 '올원뱅크' 고객을 대상으로 올원뱅크 '프리미엄(Free-mium) 출석체크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0월 16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올원뱅크 '프리미엄(Free-mium)'이벤트 달력에서 출석체크 스탬프를 해당 월의 50% 이상 찍은 고객 중 매월 600명을 추첨해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모바일 상품권을 제공한다.

지난 9월 20일 출시한 올원뱅크 '프리미엄(Free-mium)서비스'는 ▲드라마/예능 다시보기 ▲웹툰/웹소설 무료 감상 코인 지급 ▲오프라인 매장 할인쿠폰 제공 ▲매주 핫딜 인기 제품 파격 할인가 등의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용고객 수가 출시 20일 만에 10만 명에 달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데일리팝=이예리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