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살고 싶은 고급 아파트 브랜드 1위는 '아크로'
가장 살고 싶은 고급 아파트 브랜드 1위는 '아크로'
  • 오정희
  • 승인 2020.05.19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아파트 브랜드 설문조사에서 '아크로'와 '자이'가 최선호 아파트 브랜드로 꼽히며 브랜드파워를 입증했다. 

다방이 지난 5월 6일~13일 전국 20~50대 연령층 7161명을 대상으로 '2020년 아파트 브랜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가장 살고 싶은 하이엔드 아파트 1위에는 31.1% 응답률을 기록한 대림산업의 '아크로'가 차지했다.

2위는 현대건설의 디에이치(29.9%), 3위는 롯데건설의 르엘(22.4%), 4위는 대우건설 푸르지오 써밋(16.6%)이 이름을 올렸다. 

1위를 차지한 아크로는 반포 '아크로리버파크', 성수 '아크로서울포레스트', 흑석 '아크로리버하임' 등 최근 서울에서 신흥 부촌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지역에 상징적으로 프리미엄 아파트를 지으며 하이엔드 브랜드로의 차별화에 성공했다. 

2위를 차지한 현대건설의 디에이치는 강남 개포동 '디에이치 아너힐즈'를 중심으로 반포주공 1단지 1·2·4주구 사업을 따내며 강남권의 재건축 시장에 브랜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롯데건설의 르엘과 대우건설 푸르지오 써밋도 각각 3위, 4위에 선정됐다. 

연령대별로 '가장 살고 싶은 하이엔드 아파트 브랜드'에 답변이 달랐는데 40~50대 연령층은 아크로 브랜드(36.7%)를 1위로 꼽았지만 20~30대 연령대에서는 가장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로 디에이치(31.6%)를 선택한 비율이 높았다.

 

 

가장 선호하는 일반 아파트 브랜드는 자이, e편한세상 2030세대에게 인기 많아  

다방 사용자가 가장 선호하는 일반 아파트 브랜드에는 GS건설의 '자이'가 18.9%로 1위에 올랐는데 자이는 전 연령대에서 선호도가 가장 높은 브랜드로 집계됐다. 2위 e편한세상(14.3%)·3위 래미안(14.1%)·4위 힐스테이트(11.4%)·5위 롯데캐슬(10.8%) 순으로 집계됐다. 

1위에 선정된 GS건설의 자이는 올해 '대구청라힐스자이'를 시작으로 수원 영통, 고양 등 수도권, 지방에서도 분양 완판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2위에 오른 대림산업의 e편한세상은 디지털 기술을 이용한 차별화된 설계 등으로 20~30대 연령층을 중심으로 선호도가 급상승 하는 브랜드로 손꼽힌다. 

삼성물산의 래미안(14.1%)은 2위와 근소한 차이로 3위를 차지했다. 래미안은 4050세대의 선호도(16.0%)가 높은 브랜드로, IoT기술을 접목한 최첨단 아파트를 선보이고 있다. 

 

 

2030 아파트 볼 때 '디자인·인테리어', 4050 '가격상승 기대감'

아파트를 선택하는 기준을 묻는 질문에 전 연령층에서 '브랜드 이미지가 중요하다'는 답변이 약 40%로 집계됐다. 20~30대 연령층에서는 아파트를 볼 때 '디자인·인테리어를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답변(11.9%) 2위, 자재·시공품질(10.8%) 3위, 가격상승 기대감(10.0%)이 4위를 차지했다.

반면에 40~50 나이대에서는 가격상승 기대감(14%)이 2위, 자재·시공품질(12.1) 3위, 디자인·인테리어(11.1%)가 4위를 차지했다. 

 

(데일리팝=오정희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