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 단신] BBQ·마켓컬리·농심켈로그 外
[식품 단신] BBQ·마켓컬리·농심켈로그 外
  • 이예리
  • 승인 2020.06.18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BQ, 원하는 부위로 즐기는 '핫황금올리브 부분육 6종' 출시 

국내 최대 치킨 프랜차이즈인 제너시스 비비큐가 6월 17일 닭다리, 순살로 구성한 '핫황금올리브 부분육 6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BBQ는 고객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응답하고자 개성과 입맛을 중시하는 치킨 소비의 트렌드를 충실히 반영해 닭다리와 순살로 구성한 '핫황금올리브 부분육 6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핫황금올리브' 시리즈를 통해 다양한 매운맛을 선보인 BBQ는 이번 부분육 출시로 '핫황금올리브'를 향한 소비자들의 니즈를 더욱 세분화하여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번 '핫황금올리브 부분육 6종'을 통해 고객들은 기존 '핫황금올리브' 시리즈 중 '핫착!레드착착'·'핫싸!블랙페퍼'·'핫찐!찐킹소스' 3종의 메뉴를 닭다리 혹은 순살로 변경하는 방식으로 주문할 수 있다. 닭다리의 경우 기존 가격에서 1000원을, 순살의 경우 2000원을 추가하면 즐길 수 있다. 

 

CJ제일제당 바이오 공식 홈페이지 개설…"글로벌 고객과 소통"

CJ제일제당이 글로벌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보유한 그린 바이오 사업을 소개하는 공식 홈페이지를 개설했다. 이는 회사 공식 홈페이지와 별도로 구축한 것으로, 대부분 매출이 해외에서 기업간거래(B2B)로 발생하는 사업적 특성을 반영한 것이다. 

홈페이지를 글로벌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창구로 활용, 또 하나의 영업 채널을 구축하겠다는 전략이다. CJ 바이오 홈페이지에서는 사료용 아미노산 및 식품 조미 소재 등 5개 품목 글로벌 1위에 올라있는 그린바이오 전체 제품 정보를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세계 최초 친환경 공법으로 생산하고 있는 'L메치오닌'과 최근 선보인 차세대 클린라벨 조미 소재 '테이스트엔리치' 등 글로벌 최고 수준의 경쟁력으로 만들어낸 주력 제품군의 정보를 한 번의 클릭으로 확인할 수 있다. 고객 지향적 서비스 제공도 놓치지 않았다. '바이오피디아(BIOPEDIA)'를 클릭하면 사료 및 식품 분야 최신 동향과 전문 연구자의 실험결과 등을 접할 수 있다. 

 

마켓컬리, 이른 더위로 수박, 멜론 등 여름 과일 인기

1등 장보기 앱 마켓컬리가 6월 1일부터 15일까지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수박, 멜론 등 여름 과일 판매량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박, 멜론은 7월부터가 제철이지만 이른 더위로 인해 관련 상품의 출하가 2주 정도 당겨지며 마켓컬리에서도 수박과 멜론의 6월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올해 6월 1일부터 15일까지의 수박 판매량은 전년 대비 70%, 멜론 판매량은 130% 증가했다. 컬리는 수박과 멜론처럼 부피가 크고 무거운 과일을 온라인으로 구매하면 집 앞까지 배송되어 더 간편하게 즐길 수 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마켓컬리가 판매하고 있는 250여개 과일 중 수박 판매량은 7%로 아보카도·토마토·바나나에 이어 4번째로 많다. 

가장 인기 있는 수박 상품은 껍질을 벗겨내고 당도가 가장 높은 수박의 중심부 위주로 자른 간편 수박 상품이다. 전체 수박 판매량의 45%로 1인 가구나 껍질 처리가 부담스러운 사람들, 나들이나 도시락용으로 외부에서도 간편하게 즐기고자 하는 고객들이 많이 선택하고 있다.

 

농심켈로그, 화제의 '첵스 파맛' 한정 판매

16년간 기다려온 진짜 파맛의 첵스가 드디어 세상에 나온다. 농심켈로그는 신제품 첵스 파맛을 오는 7월 1일부터 전국 대형마트 및 주요 온라인 채널 한정 판매한다고 6월 18일 밝혔다. 첵스 파맛은 농심켈로그가 지속적인 소비자의 관심과 요청에 답하고자 오랜 연구와 개발 시도 끝에 선보이는 야심찬 신제품이다. 

오곡으로 만든 기존 첵스 제품에 혼합 야채를 첨가해 영양을 챙기는 한편, 달콤 짭짤함의 중독성 있는 '단짠' 맛이 특징이다. 파맛이 선사하는 재미와 달콤함으로 간식 혹은 우유와 함께 즐기기에도 좋다. 또한 경기도 여주에서 생산되는 파를 공수해 대파 특유의 맛을 살리는 등 소비자들의 오랜 기다림에 부응하기 위해 제품 개발에 특히 심혈을 기울였다.

출시에 앞서 농심켈로그가 먼저 공개한 바이럴 예고 영상은 공개와 동시에 소비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첵스초코 오리지널 제품 위에 대파가 쏟아지는 장면을 담은 6초 분량의 바이럴 영상은 공개 이틀 만에 조회 수 14만 회를 기록했다. 

 

bhc치킨, '콤보 시리즈' 판매 순위 2위 등극  

부분육 치킨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bhc치킨의 '콤보 시리즈'가 월 판매 순위에서 확고한 2위 자리에 올라섰다. bhc치킨은 지난 5월 자사 메뉴 월 판매 순위를 분석한 결과 '콤보 시리즈'가 bhc치킨의 대표 메뉴인 뿌링클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이 판매된 메뉴로 등극했다고 밝혔다. 

bhc치킨에 따르면 지난 3월 본격 판매가 시작된 이후 지난 6월 14일까지 누적 판매량이 190만 개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출시 후 하루 평균 1만 8000여 개가 꾸준히 팔린 셈이다.

콤보 시리즈의 높은 인기에 대해 bhc치킨은 철저한 시장조사를 통해 부분육에 대한 소비자 니즈 발굴과 고객들로부터 검증받은 시그니처 메뉴와의 접목 그리고 공격적인 마케팅을 전개해 부분육 마니아층을 적극 공략한 것이 주효한 것으로 보고 있다. 

 

투썸플레이스, 여름 시즌 한정 '수박주스' 출시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가 시원하고 달콤한 제철 수박을 듬뿍 갈아 넣은 여름 시즌 한정 음료 '수박 주스'를 출시한다고 6월 18일 밝혔다.

투썸 수박주스는 1년 중 단 두 달 7, 8월에만 판매되는 음료로, 2016년 출시 이래 갈수록 높아지는 인기에 힘입어 올해 여름에도 다시 선보인다.

올해 투썸의 수박주스는 여름 제철 수박을 넣어 만든 달콤하고 시원한 음료로 제공된다. 음료 위에는 큼직한 사각 형태의 아삭한 수박 조각을 듬뿍 올려 더욱 달콤하고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수박주스를 더욱 여유있게 즐길 수 있도록 610ml 용량의 맥스(M) 사이즈로도 만나볼 수 있다.

 

'집콕족 증가'…식품업계, 온라인 체험 이벤트 늘린다

본격적인 여름 시즌 시작 전, 어디든 외출하기 좋을 시기다. 하지만, 실상은 정반대. 팬데믹 시기에 언택트 트렌드 확산으로 외출보단 집에 머물 때가 더 많다. 또한, 배달 서비스의 진화로 스마트폰만 있으면 집에서도 쉽게 주문할 수 있으니 더욱더 나갈 필요가 없다. 이에 식품업체들은 온라인 체험 이벤트를 적극 마련해 소비자들에게 제품을 맛 볼 기회를 선사하고 있다. 

아이스크림 벤앤제리스는 여름 시즌을 맞아 아직 벤앤제리스를 만나보지 못한 소비자에게 제품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체리 가르시아', '초콜릿 칩 쿠키도우' 등 대표 제품의 통통튀는 매력을 담은 팝업북 형태의 캠페인 영상을 시청한 후, '나에게 벤앤제리스가 필요한 이유'를 댓글로 남기는 방식이다. 총 50인에게 벤앤제리스 미니컵 구매가 가능한 GS25 기프티콘을 증정하고, 이벤트에 당첨돼 제품을 체험한 소비자가 SNS에 인증샷을 남기면 벤앤제리스 에코백과 스티커 세트를 추가로 증정한다. 

프리미엄 커피음료 '맥심 티오피(Maixm T.O.P)'는 캔커피 제품의 패키지 디자인 리뉴얼을 기념해 공식 SNS를 통한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맥심 티오피 SNS 내 NEW 티오피에 대한 기대와 응원의 메시지를 남긴 100인에게 마스터 라떼 한 박스를 랜덤으로 증정한다. 집에서 시원하게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길 수 있다. 참여 기간은 6월 22일까지다.


 
(데일리팝=이예리 기자)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