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적 출몰 지역은 어디?..세계 7개 주요 해역 확인
해적 출몰 지역은 어디?..세계 7개 주요 해역 확인
  • 차미경
  • 승인 2024.05.2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 ‘해적위험지수’ 매주 공개..해양안전종합정보시스템 홈페이지서 확인
해역별 해적위험지수 표출 화면 예시(자료=해수부)
해역별 해적위험지수 표출 화면 예시(자료=해수부)

앞으로 세계 주요 7개 해역에서 출몰하는 해적들의 위험도를 주기적으로 확인할 수 있게 돼 선박 운항 안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는 전 세계 해적피해 취약 해역의 위험도를 수치화한 ‘해적위험지수’를 해양안전종합정보시스템(GICOMS) 홈페이지에 매주 공개한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그동안 우리 선박과 선원의 해적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서아프리카, 소말리아·아덴만 등 해적행위가 잦은 해역을 위험해역으로 지정하고 무장요원 승선 등 업계의 안전조치를 의무화했다.

하지만 위험해역이 아니더라도 세계 곳곳에서 해적행위가 끊이지 않고 있어 취약 해역별 위험 수준을 고려한 해적피해 예방 활동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해수부는 해적행위가 보고되는 서아프리카, 소말리아·아덴만, 말라카·싱가포르, 필리핀, 남아메리카, 카리브해, 벵골만 등 세계 주요 해역 7곳의 해적피해 위험도를 수치화한 해적위험지수를 개발했다. 해수부는 이를 업계에 제공해 업계의 적절한 해적피해 예방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해적위험지수는 해적피해 위험도에 따라 4단계(매우높음-높음-보통-낮음)와 특별위험경보로 구분된다. 위험 단계와 권고사항은 매주 최신화해 해양안전종합정보시스템(GICOMS) 홈페이지에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