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생 완료 청년 대상 금융교육·맞춤형 재무상담
개인회생 완료 청년 대상 금융교육·맞춤형 재무상담
  • 차미경
  • 승인 2024.05.2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서울시 청년자립토대지원사업’ 2차 참가자 모집
만19세~39세 근로 청년 대상, 20일부터 6월 14일까지 서울복지포털서 신청 접수

서울시복지재단은 20일부터 개인회생을 완료한 청년을 대상으로 금융교육과 맞춤형 재무상담을 통해 재무역량을 강화하고, 자립토대지원금 100만원을 지원하는 ‘서울시 청년자립토대지원사업’ 2차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모집인원은 총 70명이며, 서울시에 거주하며 개인회생 중으로 3개월 이내 변제완료 예정(잔여 변제횟수 3회 이내)이거나 1년 이내 면책 결정을 받은 근로중인 청년(기준중위소득 140% 이하)이면 신청 가능하다.

신청기간은 5월 20일 오전 9시부터 6월 14일 오후 6시까지이며, 서울복지포털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합격자는 7월 5일 서울복지포털을 통해 개별 확인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참가자 선정은 기본자격조건을 충족한 자를 우선으로 선발하되, 모집인원이 미달인 경우 차기 모집공고를 통해 추가 모집할 예정이다. 

선정된 참가자에게는 재무역량 강화를 위한 금융교육 2회, 1:1 맞춤형 재무상담 3회가 제공되며, 교육과 상담을 이수한 청년에게는 총 100만원의 자립토대 지원금을 지급한다. 

한편, 2023년 청년자립토대지원사업 참가자를 대상으로 사업 효과성 조사 결과 금융역량(49%→70%)과 자아존중감(28.5점→30.9점)의 긍정적 변화를 확인했고, 재무관리 심리지수 조사에서도 돈에 관한 자신감·통제력·행복감은 상승(4.6점→6.5점), 스트레스·걱정은 감소(8.0점→4.7점)하는 변화를 확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