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특수로 싱글벙글 수입차업계
폭우특수로 싱글벙글 수입차업계
  • 김세영 기자
  • 승인 2011.08.04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침수피해차량으로 손보는 울고, 수입차업계는 웃고

지난 집중호우로 인해 침수피해를 당해 주요 13개 손해보험사에 신고된 차량은 총 1만574대에 달한다.

특히 강남지역을 중심으로 폭우가 집중돼 침수차량 가운데 고급 수입차의 비중은 30%가 넘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 여름철 비수기로 불리는 8월의 수입차 판매가 때아닌 '폭우특수'로 8월 사상 최대 판매를 기록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엔진이 물에 잠기면 재기능을 잃어버려 교체가 불가피한데다가 교체 비용이 만만치 않아 신규 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침수차량에 대한 보험금도 상당부분 지급돼 신규 차량 구입시 비용이 그다지 들어가지는 않을 것이라는 점도 판매 증가가 기대되는 이유다.

지금까지 수입차 판매가 가장 많았던 달은 지난 3월의 1만290대.

작년 8월에는 8천758대의 수입차가 판매됐다. 여기에 올해 들어 작년 대비 평균 20%가량의 판매 증가와 침수에 따른 수요 등을 감안하면 지난 3월에 세웠던 최고 기록을 갈아치울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피해 차량이 많으면 새로운 수요는 그만큼 많아질 수 있겠지만, 지금은 피해차량 서비스에만 집중할 때"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7월까지 수입차 신규 누적 등록 대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2.0% 증가한 6만523대로 집계됐다.

집중호우로 인해 울상이 된 '손해보험사'와는 달리 '폭우특수'를 기대하는 '수입차업체'의 표정관리가 어려운 이유다.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