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앱 어때?] 유튜브 즐기면서 무료 영어 공부 가능할까?
[이 앱 어때?] 유튜브 즐기면서 무료 영어 공부 가능할까?
  • 전소현
  • 승인 2020.09.16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사회에서 정보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스마트폰 보급과 통신망 안정으로 우리는 매일 다 인지하지도 못하는 정보에 노출된다. 이런 영향으로 많은 사람이 유튜브 영상도 건너뛰기, 일명 스킵을 하면서 콘텐츠를 감상한다. 빠르게, 짧게, 핵심만 파악하고 싶은 것이다. 이런 스낵컬처 문화가 공공기관과 언론사에서도 주력 콘텐츠가 되며 콘텐츠를 1분 이내로 소비하는 행태가 트렌드가 됐다.

스낵컬처를 즐기듯 영어 공부를 도와주는 앱이 있다. 영화, 예능, 드라마 등 각종 유튜브 영어 콘텐츠를 1분 컷으로 핵심 표현만 쏙쏙 공부하는 무료 앱 케이크를 소개하겠다. 

(사진=게티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

케이크 무슨 앱이야?
공부가 아닌 즐거운 콘텐츠

케이크는 무료 영어 학습 앱으로 2020년 9월 14일 기준 1천만 명 이상이 다운로드했다. 구글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 모두 지원하며,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유튜브 영상을 영어로 공부하는 앱이다.

영화, 해외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의 카테고리로 원하는 분야의 영상을 영어 학습할 수 있는 것뿐 아니라, 좋아하는 유튜버 채널들도 카테고리로 분류가 잘 돼 있다. 특히 생활영어회화 학습 콘텐츠를 제공하는 유튜버들이 한곳에 모여 있어 간편하게 공부할 수 있다.

케이크 앱은 1분 안에 공부하는 것이 포인트다. '~한 한국어의 표현을 영어로 한다면?' 이라는 컨셉으로 이용자가 영어 실력을 셀프 테스트하며 학습 흥미를 갖게끔 유도한다. 로그인 없이도 바로 이용이 가능해 무료 회화 앱을 찾는 경우 본인과 잘 맞는지 계정 생성 없이 맛보기 이용할 수 있다. 

(사진=구글 플레이스토어 & 케이크 앱 화면 캡쳐)
(사진=구글 플레이스토어 & 케이크 앱 화면 캡쳐)

케이크 앱 어떤 점이 좋아?
고퀄리티의 학습 영상
AI로 발음을 체크하는

케이크 앱은 유튜브 채널의 클립들을 큐레이션해서 보여주는 것 이상으로 영어 전문가들이 자체적으로 재가공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유념해야 할 표현부터 반복 학습 구간과 유사한 뉘앙스를 주는 표현도 연달아 학습할 수 있다. 자막 없이 듣기, 집중 반복, 작문 빈칸 채우기 등 1분 안에 영어 표현 하나를 제대로 머릿속에 넣을 수 있다.

그리고 케이크의 핵심 학습 기능 중 하나는 AI를 통한 스피킹 연습이다. 듣기와 작문 연습을 한 후, 음성 녹음을 통해 회화 연습을 하면 된다. 음성 녹음 후에는 케이크 자체 AI가 레벨평가를 해준다. 레벨과 함께 어떤 단어가 어색했는지 자연스러웠는지 등을 보여줘 셀프 공부를 효과적으로 할 수 있다. 

(사진= 케이크 앱 화면 캡쳐)
(사진= 케이크 앱 화면 캡쳐)

케이크 아쉬운 점은 없어?
영어 레벨 테스트 없이 방대한 콘텐츠

2020년 9월 14일 기준 현재 케이크 앱을 이용할 때 사용자의 영어 수준 테스트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어떤 영상이 어려운 표현인지, 이용자의 수준에 적합한지 등의 구분 없이 학습이 진행된다. 이용자가 본인에게 적합한 수준의 영상을 선택할 수 있게끔 만들었다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 

케이크 앱은 수직 방향으로 학습 콘텐츠를 끊임없이 보여준다. 각종 카테고리의 학습 클립을 보여주어 방대한 양에 길을 잃는 느낌도 든다. 최소한 이용자의 영어 수준에 맞춰 콘텐츠가 분류된다면 복잡한 느낌은 덜 할 것이다. 

코로나19 속에서 집콕 생활이 일상이 됐다. 영어 회화는 상대와 대화를 하며 배워야 하지만, 이러한 한계를 케이크 앱은 AI와 유튜브 채널 콘텐츠로 극복했다. 케이크 앱은 하루에 1분, 2분씩 간편하고 간단한 영어 공부를 제공한다. 재미와 함께 자기계발을 위한 시간을 갖고자 하는 이들에게 많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