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취레시피] 초보자취러도 쉽게 만드는 '까르보나라떡볶이' 레시피
[자취레시피] 초보자취러도 쉽게 만드는 '까르보나라떡볶이' 레시피
  • 고미현
  • 승인 2020.11.11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족 어른이 여러분 엄마, 아빠가 없는 자취 생활 어떤가요? 어쩔 수 없이 떨어져 살지만 두 분의 모습이 그립진 않나요? 통화만으로는 달랠 수 없는 아쉬움이 존재하죠. 가장 큰 아쉬움은 먹고 치우는 일이라고 저는 생각해요. 함께 지냈을 때는 알 수 없었던 부모님의 일들 말이에요. 음식을 만들고 먹고 치우다 보면 ‘왜 그땐 내가 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 마련이죠. 그리고 다시 생각합니다. ‘아… 먹고 설거지하기 싫다..’ 그래서 시작해봅니다. 조리는 간단하게! 설거지는 최대한 조금! 할 수 있게 “ONE PAN COOKING” 시리즈가 도와줄게요.

“ONE PAN COOKING” 챕터3 까르보나라 떡볶이의 주인공인 떡 친구입니다. 손을 분주하게 흔들어 인사하세요! 자취하면서 가장 많이 먹게 된 배달 음식이 무엇인가요? 치킨? 짜장면? 저는 떡볶이입니다. 이유는 모르겠어요. 그냥 떡볶이는 주기적으로 생각나는 것 같아요. 그래도 매일 빨간 떡볶이만 먹으면 질리기 마련이잖아요? 그래서 새로운 맛의 떡볶이를 소개하려 합니다. 흰색의 떡 친구의 보호색이 되어줄 우유를 넣은 까르보나라 떡볶이 시작해봅니다.

떡과 우유, 치즈는 필수! 양파도 꼭 넣으면 좋겠어요. 마늘과 버섯은 남은 것이 있다면 넣어주고 베이컨과 소시지는 선택입니다. 하지만 다다익선이라는 것 잊지 말아요!!

#1 떡 물에 불리기
떡 친구를 구매한 지 얼마 안 되었다면 생략해도 되는 과정이에요. 하지만 냉동실에서 오랫동안 내외했다면 찬물에 목욕시켜주면 쫄깃쫄깃한 떡 친구를 만날 수 있습니다.

#2 재료 손질
버섯은 떡 친구와 비슷한 크기로 썰어줄 거예요. 사실 어떤 모양이든 상관 없지만, 가끔 떡 친구와 비슷한 모양을 한 버섯을 만날 때 속는 느낌도 크게 나쁘지는 않더라고요.양파는 씹는 맛을 주기 위해 조금 두껍게 채 썰어 줄게요. 오랫동안 끓이기 때문에 두꺼운게 좋아요. 베이컨과 소시지도 편한 모양으로 썰어줍니다.

#3 재료 볶기
달궈진 팬에 기름과 마늘을 넣고 양파를 볶아줍니다. 양파에 기름이 살짝 코팅될 정도면 OK!
베이컨과 소시지를 넣고 기름을 조금 빼줍니다. 그 기름이 양파에 묻으면 다음단계로 갈 준비가 된 거예요. 완벽히 익지 않아도 괜찮답니다.

#3 재료 볶기, 페페론치노&후추 넣기
버섯은 빨리 익으니 제일 나중에 넣어주고 후추와 페페론치노가 있다면 넣어줍니다. 아무래도 먹다 보면 조금 느끼해질 수 있으니 매운맛을 넣어주는 겁니다. 청양고추가 있다면 청양고추도 좋아요.

#4 우유&치즈 넣기
프라이팬에 있는 재료들이 잠길 정도의 우유를 부어주고 가장자리가 끓기 시작하면 체다치즈를 한 장 넣어줍니다. 
느끼한 걸 좋아하시면 2~3장 넣어도 된답니다.

#5 간 맞추기,섞기
저는 굴 소스로 간을 맞출 건데요. 꼭 간을 봐주세요. 치즈 자체도 짭짤하니 그 자체로 괜찮다면 굴 소스를 넣지 말아요. 굴 소스가 없으면 소금을 넣어도 됩니다.

#6 떡 넣기, 졸이기
주인공은 항상 늦게 도착하는 법! 떡 친구가 드디어 들어갑니다. 우유가 너무 묽다고 걱정하지 않아도 돼요. 
떡 친구의 전분으로 해결됩니다. 떡 친구를 넣어주고 우유가 졸아들 때까지 끓여주면 완성입니다.

# 플레이팅
완성된 떡볶이는 접시에 담아주고 집에 뒹굴던 깻잎을 얇게 썰어 플레이팅 해줍니다. 하얀색과 대비되어 꽤 멋스러워지지 않았나요?

준비물이 많이 필요한가? 
매우 아님-------아님-------보통-------맞음-------매우 맞음
⇒떡, 우유, 치즈만 있으면 된다고 했지만, 위의 재료를 모두 갖추는 것이 훨씬 맛있습니다!


요리 시간이 많이 드는가?
매우 아님-------아님-------보통-------맞음-------매우 맞음
⇒우유가 졸아드는 시간이 꽤 소요되는 편입니다. 느긋이 기다리는 것이 필요해요.


요리과정이 복잡한가?
매우 아님-------아님-------보통-------맞음-------매우 맞음
⇒썰고 볶고 붓고 졸이면 끝이지만 졸일 때는 계속 저어주어야 눌러붙지 않아요.


건강을 챙길 수 있을 것 같은가?
매우 아님-------아님-------보통-------맞음-------매우 맞음
⇒베이컨과 소시지만 아니면 매우 건강한 한끼가 되겠지만 베이컨과 소시지는 많으면 많을수록 좋아요~!


친구에게 대접할 수 있을 것 같은가?
매우 아님-------아님-------보통-------맞음-------매우 맞음
⇒매운맛을 즐기지 못하는 친구가 집에 놀러 오면 해줄 수 있는 요리! 맛과 모양 둘 다 쉽게 잡을 수 있습니다.

+α) 설거지 개수 : 총 7개
-프라이팬, 도마, 칼, 접시, 숟가락, 젓가락, 떡 불릴 때 쓰였던 볼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