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분 연구소] 낯선 화장품 성분, 이건 뭐지? '판테놀'
[성분 연구소] 낯선 화장품 성분, 이건 뭐지? '판테놀'
  • 이지원
  • 승인 2020.04.08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테놀, 어떤 성분일까?

서서히 봄볕이 따가워지고 있는 요즘, 자연스럽게 피부 관리에도 관심이 가기 마련인데요. 특히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자 습기 등으로 인해 피부 트러블이 유발되기 때문에 이를 잠재울 수 있는 성분에 관심이 가는 것이 사실이죠. 

이에 화장품 업계에서는 피부 진정 성분을 앞세운 마케팅을 줄줄이 선보이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피부 트러블은 잠재우고 착하기까지 한 성분은 없을까요? 데일리팝이 소개할 낯선 성분, '판테놀'입니다.

판테놀은 피부 자체의 보습력을 향상시킨다.

해당 성분은 '판토텐산'의 알코올 유도체로, '프로비타민 B5'라고도 불리는 성분입니다. 피부에 흡수 시 판토텐산(비타민B5)로 바뀌어 수분을 결합시키는 성질 덕분인데요. 

판테놀은 정상적인 피부와 모발의 구성성분입니다. 판테놀을 바를 경우 체내에서 유리형인 판토텐산으로 전환되며, 체내에 판토텐산의 결핍이 올 경우 피부와 모발의 손상으로 나타납니다. 

이러한 성질 덕분에 피부 자체의 보습력을 향상시키며 피부 진정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무엇보다 피부 세포의 성장을 자극하고 항염과 콜라겐 형성에 도움을 주는 성분으로 손꼽히곤 하죠. 

더불어 판테놀은 파부의 수분 공급 담당인 CoA(코엔자임A)의 구성성분으로서 피부 보습제의 역할을 하며, 수분의 증발 자체를 막아 수분을 유지하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또한 피부 진정에 도움을 주고 윤기를 부여하기도 하는데요. 

화장품 사용 전에는 반드시 테스트를 거쳐야 한다.

특히 판테놀은 '​D-판테놀'과 'L, D-판테놀' 두 가지로 나뉜다는 것에 주목해야 합니다. 

이때 ​D-판테놀은 보습제 역할을 합니다. 생물학적 활성이 있는 D-판테놀은 체내에 흡수될 경우 항염, 콜라겐 형성 유도 등의 효과가 있습니다.

반면 ​D, L-판테놀은 D-판테놀과 L-판테놀의 혼합 성분입니다. 해당 성분의 경우 피부 및 두피의 수분 공급과 진정, 손상을 예방하고 모발 관리에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하죠.

하지만 보습과 항염, 콜라겐 형성 유도 등은 2~5% 함유된 D-판테놀에서만 기대할 수 있는 효과입니다. 

한편 판테놀 성분의 경우 끈적이는 성향으로 많이 첨가할 경우 발림성이 좋지 않으며, 5% 이내로 사용되고 있는 성분입니다  

판테놀의 경우 EWG 1등급으로 안전하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어떤 성분이든 무조건적인 맹신은 금물! 화장품 사용 전에는 반드시 테스트를 거쳐야 한다는 사실, 잊으시면 안 되겠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데일리팝=이지원 기자)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8길 6 MeMo빌딩 7층
  • 대표전화 : 모든 문의는 데스크 직통 02-3775-40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희
  • 명칭 : (주)와이드필드
  • 제호 : 데일리팝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자 00498(2015.01.15) · 강남 라 00749(2011.04.27)
  • 발행일 : 2011-04-27
  • 발행인 : 정단비
  • 편집인 : 정단비
  • 데일리팝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데일리팝.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pop@dailypop.kr
ND소프트